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2월, 2018의 게시물 표시

완전함에 대한 정의

우리는 완전함을 ‘완전무결함’으로 생각합니다. 즉 이 말의 의미는 홀로 고고하게 머물러서 다른 그릇됨을 전혀 받아들이지 않는 것을 말하지요. 즉, 산에 올라가서 고상하게 묵상에 빠져 있는 고승이나 아니면 그 어떤 흠도 허용하지 않도록 다듬어진 보석 같은 것을 두고 ‘완전함’을 떠올리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래서 이런 식의 완전함을 떠올리는 이들은 신앙생활도 마찬가지의 방식을 유지합니다. 이들은 뭔가 그릇되거나 좋지 못한 것들이 있으면 떼어 놓으려고 하고 떨어지려고 합니다. 왜냐면 그들 곁에 다가서면 ‘오염’될 테니까요. 교회가 이런 식으로 완전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들은 혼인 장애가 있는 이들이나 교리를 제대로 배울 능력이 없는 이들은 교회에서 배척 당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는 엄청난 착각이 아닐 수 없습니다.

예수님은 당신의 복음 안에서 이 완전함에 대해서 서술하십니다. 하지만 ‘완전함’을 말하기 이전에 끊임없이 강조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사랑이며, 그냥 사랑도 아니고 ‘원수’에 대한 사랑입니다.

“그분께서는 악인에게나 선인에게나 당신의 해가 떠오르게 하시고, 의로운 이에게나 불의한 이에게나 비를 내려 주신다.”(마태 5,45)

하느님께서 당신의 완전함을 드러내시는 대표적인 방식입니다. 하느님의 입장에서 완전함이란 한군데에 갇혀서 절대로 나오지도 들어가지도 않는 무언가가 아닙니다. 하느님의 완전함은 끊임없이 내뿜는 개념입니다. 당신이 가진 흘러 넘치는 사랑을 누구에게든 내어주는 것입니다. 그것이 하느님의 완전함의 개념입니다.

우리는 완전해지기 위해서 문을 닫는 것이 해결책이 아닙니다. 오히려 그 반대입니다. 우리가 하느님을 닮아서 완전해지고 싶다면 우리는 우리의 문을 열고 우리가 지닌 사랑을 기꺼이 내뿜어야 합니다. 그것이 우리가 하느님의 완전함을 닮는 방법입니다.

타인에 대한 평가

사람들은무관심하다는평을듣는것을싫어합니다. 하지만세상에그어떤것도관심이없는사람은없습니다. 다만그관심을집중하는대상이서로다를뿐이지요. 봉쇄수도원의수녀님은세상의소식을듣기가쉽지않을것입니다. 그렇다면그수녀님은 ‘무관심한사람’일까요? 아닙니다. 정반대로그수녀님은오히려세상이아무도관심갖지않는참되고진정한것에관심을 <

선함

선함, 즉착함이라는것은단순히우리가일상적으로사용하는범주를뛰어넘는말입니다. 즉선함이라는것이그저유순한성격을의미하는말은아니라는것입니다. 그보다적극적인의미가포함된말입니다.
선은부족함을감싸는것이고심지어는악을향해서도손을내밀어개선시키는것을의미합니다. 물론부분에서이선은올바른분별과더불어이루어져야합니다. 무언가를